Day To Day

Redbeans.egloos.com

Extreme Sports

Redbeans.egloos.com/2203241
4년 전 마지막으로 자취를... 감췄던
Red Bull Rampage가 작년에 개최되었다는
기사를 이제야 발견 하고 급히 절취하여
옮긴다. 별 생각 없이 따끈따끈한 Motion Picture을
보니 잔-차에 미쳐서 Pedaling 하던 때가 문득
생각났고, 이렇게 해서라도 다소나마 "평화"를 찾을 수
있었던 것 같아 만족스러웠다. 간만에 느껴보는 촉촉함이랄까 !!

2008 Red Bull Rampage

Place

Rider

Score

01

Brandon Semenuk

10,000

$

02

Kurt Sorge

3,500

$

03

Thomas Vanderham

2,000

$

04

Mike Kinrade

1,300

$

05

Cameron Zink

700

$

06

Mike Hopkins

500

$

07

Cedric Gracia

400

$

08

Graham Agassiz

400

$

09

Kyle Strait

300

$

10

Darren Berrecloth

300

$

11

Robbie Bourdon

300

$

12

Paul Basagoitia

300

$

13

Cameron Mccaul

14

Michel Marosi

15

Gee Atherton

세상에서 가장 무모한
Free-Riding 대회... 돌아 온
Red Bull Rampage 이렇게 막을 내렸다.

내용은 월간지
Bicycle Life 절취 / 출처

Hidden Pool Colorado Plateau Utah
Red Bull Rampage 2008 Podium
아찔하기도 하고
알만 한∼사람들은 모두
알고 있는∼ Red Bull Rampage !!

막강한∼Jump Board, 살벌한∼
Drop이 설치 된 Red Bull Rampage
Rachel Atherton
푸른 하늘과 붉은 흙 그리고 허공을
나르는 잔-차와 인간, 세계에서 가장 과격한
경기로서 무시무시한∼ 경기가 돌아왔다. 첫 대회가
시작되어 4년간 America(Utah / Virgin)에서 일정한
Course 없이 "출발점과 골인 지점"만을 지정해 주고,
Rider 스스로 자신의 Course를 설계하고, 준비된 Course를
지나면서, 기술을 선보이는 잔-차 대회로 그 규모와
명성은 세계 최고라고 할 수 있다. 1회 대회가 끝나자마자
경기 장면과 Image & Motion Picture가 퍼져 나갔고
알만 한 사람이든지 아니면 전혀 모르는 사람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주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Free Riding Boom이 조성되는
기폭제가 되었지만 호사다마라고 환경 단체들의 항의로 인해
2004년 대회를 마지막으로 중단되었다. Red Bull Rampage가 다른
장소에서 새롭게 시작된다는 소문은 있었으나 결국 3년 넘게 개최되지
않았던 자세한 이유는 모르겠지만 한마디로 기억 속에서 사라질 때쯤
짠∼짠∼짠∼ 2008년 개최되었지만 Slope Style(Crankworx)
경기가 수준이 크게 높아져 Red Bull Rampage는 역사 속에만 남는 듯 보였다.
Graham Agassiz
Gee Atherton
잊은 사람보다 기억하는 사람들이
많았던 상태에서 4년 만에 전과 같은
장소(Utah / Virgin)에서 "진화"라는
주제를 갖고 개최되었다. 마지막 열렸던
Red Bull Rampage 때와는 전혀 다른
환경이 조성되었는데 일단은 선수들의 면면이
새로웠으며, 기존의 선수들도 새로운
기술들로 무장하고, 난이도 높은 기술들을
구사하며 한결 성숙한 기량을 선보였다는 사실이다.

즉 !! 진보적인 향상을
이뤘다는 뜻으로... 그렇기에
주체측도 과거처럼 "자연 지형"
주로 이용하였던 선례에 멈추지 않았고,
곳곳에 나무로 만든 대형 Board와
"인공 기물"을 설치하였다고 한다. 뭐...
해 볼 테면 해봐라 !! 뭐 이런 뜻이 아닐까 싶다.
그렇지 않아도 굉장한 Jump & Drop
펼쳐지는 곳이 Red Bull Rampage 인데... 엄청난
Jump Board 까지 설치되었으니 당근이지만
어떤 Crazy Riding이 시도될지 예측하기 어려웠다고 한다.

바위 계곡을 이용해 만든 폭 18 m
Jump Board는 높이가 12 m나 되어서
만약 선수들이 Jump에 실수를 하여 밑으로
추락한다면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최연소 Champion 기록을 세웠던 Kyle Strait
이번에 Title 방어에 성공할지 여부도 관심을 끌었고
인기 선수이자 원년 Champion Wade Simmons는 선수가
아닌 심판 위원으로 참여 하여 관심을 증폭시켰다. 
예선은 경험 많은 강자들이 두드러진 활약을 하였으며,
Cameron Mccaul은 연습 도중 Jump에 실수하여 잔-차를
무덤으로 보낼 정도로 크게 넘어졌지만 잔-차가 부서진
것에 비해 선수는 멀쩡하였다는... 또한 잔-차를 바꿔
예선에 도전할 수 있었는데, 헉∼예선 1위를 차지하였다고 한다.
Crankworx
Wade Simmons
그냥...하나...
Extreme Sports ...Surfin

2003 Champion이자 가장 많은
Gallery을 거느린 Cedric Gracia
기술도 기술이지만 굉장한 속도로 내려와
8위로 결승에 진출하였다. 그에 비해 불행한 선수도
있었는데 Red Bull Rampage가 열린 Utah
출신 Rider Chris Van Dine는 초반에는 굉장한
Riding을 보여 주었으나 두 번째 Section에서
크게 넘어져는 사고를 당해 구급차에 신세를 져야
하였다. 또 다른 희생자는 거대한 Scale의 대명사
Matt Hunter로 그 역시 사고로 주행을 마치지 못하고 기권하였다.

드디어 결승 ...짠∼짠∼짠∼
Down Hill Champion 이자
역대 Red Bull Rampage 2위에
올랐던 실력자 Gee Atherton
결승 직전의 연습에서 어깨를 다쳐
출발할 수 없었으며, 결승 첫 번째 주행에서
Canada British Columbia에서 온 19세
소년 Kurt Sorge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고,
역시 같은 동향의 노장 Thomas Vanderham
2위를 기록하였다. 3위는 Cedric Gracia
이제 남은 단... 한번의 주행으로 모든 참가자
들에게 역전 가능한 공평한 기회가 주어졌으므로
더욱 무모하고, 완성도 높으며 깔끔한 주행을
성공 시킨다면 낮은 점수를 얻은 선수도 단숨에 1위로
올라올 수 있었다. 그래서 결승의 마지막 주행에서
심사위원들의 감동을 이끌어 낸 선수는 다름 아닌 17세
소년 Brandon Semenuk이었다. 그는 마지막 주행에서 바퀴가
거의 땅에 닿지 않는 주행을 해내었으며, 2번의
No Hand, "노플-캣", 그리고 마지막 Drop에서 360 °
회전까지 화려한 기술을 연속으로 성공시켜 우승을 결정지었다.
Kirt Voreis
Utah Delicate Arch
말∼말∼말
Video & Image로 보면
별 것 아닌 것처럼 보일 수 있어요 !!
하지만 진짜 이곳에서 달려
본다면 미친 짓이 틀림없다고 생각하게 될 거예요 !!

역시 !! 바퀴가 두발달린 것이나∼
4개 달린 것이나∼ 안전 문제에 있어서는
마찬가지 인 듯싶다. 많은 투자와 경험이 필요 !!

3위를 차지한 Thomas-
Vanderham
은 입상 이외에도
18 m 폭의 계곡을 No Hand로
뛰어 넘은 것에 대한 보상으로 최고 기
술상 5,000 $를 더해 상금 총액으로는
2위를 차지하였다. 1위부터 3위까지 모두
Canada British Columbia 출신의 Rider인 것도
주목할 만 한 일이다. 많은 관심 속에 Kyle-
Strait, Cedric Gracia, Darren Berrecloth는 300-
400 $ 씩 차비도 안 되는 상금에 만족해야만 했다.
올해(2009) 가을 누가 가장 과격하고 무모한 Riding을 
하여 올해 우승자로 Brandon Semenuk이 차지한
우승컵을 이어갈지 아무도 모른다. 오직 !! 신 만이 알수 있을 것이다.
Brandon Semenuk
Red Bull Rampage
Darren Berrecloth
.
.
.

2004 Red Bull Rampage

Place

Rider

Score

01

Kyle Strait

85.8

02

Gee Atherton

83.8

03

Steve Romaniuk

79.8

04

Thomas Vanderham

79.4

05

Lance Canfield

78.0

06

Ben Reid

70.4

07

Cameron Zink

69.6

08

Glyn O`Brien

67.6

09

Mike Kinrade

67.4

10

Wade Simmons

64.0

11

Guido Tschugg

63.8

12

Matty Hunter

56.2

.
.
.

2003 Red Bull Rampage

Place

Rider

Score

01

Cedric Gracia

88.8

02

Andrew Shandro

84.8

03

Glyn O'Brian

79.4

04

Michael Marosi

77.6

05

Steve Romaniuk

77.2

06

Thomas Vanderham

76.4

07

Greg Minaar

76.2

08

Mike Kinrade

73.6

09

Greg Smith

70.2

10

Kyle Richey

70.2

11

Richey Schley

60.4

12

Joe Schwartz

DNF

.
.
.

2002 Red Bull Rampage

Place

Rider

Score

01

Tyler Klassen

79.6

02

Cedric Gracia

76.2

03

Darren Berrecloth

75.4

04

Shaums March

75.0

05

Dave Watson

73.0

06

Kyle Strait

72.2

07

Richey Schley

71.4

08

Lance Canfield

70.8

09

Thomas Vanderham

66.4

10

Robbie Bourdon

63.2

11

Andrew Mills

61.4

12

Chris O'Driscoll

59.4

.
.
.

Crankworx
조용헌 살롱...절취
자전거를 생각한다.
자전거는 바람을 맞을 수
있게 해준다. 시속 25 ㎞ 정도로
달려보면 얼굴과 가슴으로
바람이 달려든다. 바람(風)
지, 수, 화, 풍 가운데서도
가장 차원이 높은 것이다. 바람은
그물에 걸리지 않는다고 하지
않았던가! 바람은 딱딱한 고체 덩어리를
잘게 부수어서 기체로 날려 보내는
작용을 한다. 사람이 살다 보면 근심,
분노, 집착
이 안 생길 수가 없다. 이게 오래
되면 몸속에서 덩어리가 되고, 병이 되는 것 아닌가!

자전거를 타면 바람이
몸속의 전 세포 속으로 들어
간다. 세포에 들어간 바람은 몸속의
근심, 분노, 집착의 덩어리들을 풀어헤쳐
주는 작용을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부아가 끓는 인생은 자고로 바람과 친해야 한다.

풍류도(風流道)가 괜히 생긴
것이 아니다. 어느 소설가가 작명
하였듯이 자전거는 풍륜(風輪)이라
부를 수 있다. 자전거의 장점은
혼자서도 탈 수 있다는 점이다.
"탁구나 테니스"를 하려면 파트너가
있어야 한다. 축구나 농구와 같은
구기 종목들도 마찬가지이다. 파트너가
 없으면 운동을 못한다. 서로 시간을 맞추고
일정을 조절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그러나 자전거는 자기 혼자 타는 물건이므로
상대방과 사전에 일정 조절하는 번거로움을 피할 수 있다.

자기 편한 시간에
따라 언제든지 타면 된다.
혼자 탈 수 있다는 측면에서
자전거는 달리기 또는 걷기와 같다.
혼자 달리기를 해보면 달리기는
고독한 운동에 속한다. 어떻게 보면
고행(苦行)에 가까운 운동이다. 걷기는 어떤가 ?

평화스러운 운동이지만,
매일 매일 같은 코스를 2시간
정도 반복해서 걷다 보면 지루하다는
느낌이 온다. 내 경우에 자전거는
달리기보다 덜 고통스럽고, 걷기보다는
덜 지루하게 다가온다. 특히 요즘과
같은 삼복더위에는 더 자전거 타기가 좋다.
자전거는 경사가 있는 오르막길을 오를 때
그 진수를 맛본다. 등산과는 달리 관절에 부담을
안 주면서도 하체에 힘이 들어간다. 신경
많이 쓰는 직업군은 하체로 힘이 들어가야만
머리가 시원해진다. 페달을 밟으면서 오르막길을
오르다 보면 상기증(上氣症)이 완화된다.
자전거의 주의사항은 내리막길의 과속이다. 여기에서
사고가 난다. 속도 욕구를 절제하는 것이 자전거의 도(道)이다.
Extreme Riding
.
.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